[오피스N_굿피플] 아이펀팩토리 김진욱 CTO 인터뷰

굿피플 직무의 시작

Intro

6명의 뇌섹남이 모여서 문제를 푸는 프로그램인 <문제적남자>. 어느새 100회가 지났을 만큼 일요일 저녁을 책임지는 프로그램으로 성장했다. 이런 인기를 끌 수 있는 이유는 흔히 말하는 퀴즈쇼와는 다르기 때문이다. 쉽게 볼 수 없는, 정말 풀기 어려운 문제들이 나온다. 그리고 6명의 뇌섹남은 가장 먼저 문제를 풀려고 한다. 그 과정에서 감탄하는 장면은 매회 나온다. 왜냐면 그들의 목표는 뚜렷하기 때문이다. 바로 ‘문제를 빨리 그리고 잘 푸는 거다’. 지금 소개하는 사람 역시 이와 같은 목표를 가졌다. 그는 자신이 관심 있는 분야 그리고 하는 일에서 생기는 문제를 잘 풀고 싶다고 했다. 게임서버 전문개발사 아이펀팩토리의 김진욱 CTO의 이야기를 지금 시작한다. By 굿피플 헌터.

b022491e-2883-4bec-8156-4f95a458099a

 나는 어릴 적부터 컴퓨터로 문제 풀이하는 것을 좋아했어. 그래서 대학교에서 컴퓨터 공학을 전공했고, 대학원에서 이동통신망 연구실에서 학위를 받았어. 이 과정을 마치고는 NC소프트에서 사회생활을 시작했어. 5년간 캐주얼 게임의 *프레임워크를 개발했는데, 개발에 사용되는 기본적인 설계와 기능이 재사용 되게끔 제공하는 툴을 제작하는 일이야.

그러다 대학교에서 만난 문대경 대표님(아이펀팩토리)의 권유로 넥슨으로 이직했어. 당시 대표님은 신규개발실장님이셨고, 현재 아이펀팩토리의 서비스를 개발 중이셨지. 1년간 함께 프로젝트를 진행했지만, 회사가 전반적으로 조정이 일어나면서 우리가 가고자 하는 방향과 맞지 않게 됐어. 그래서 대표님을 포함한 몇몇 직원과 함께 해당 프로젝트를 가지고 나와서 아이펀팩토리를 시작했어.

* 프레임워크: 소프트웨어 애플리케이션이나 솔루션의 개발을 수월하게 하기 위해 소프트웨어의 구체적 기능들에 해당하는 부분의 설계와 구현을 재사용 가능하도록 협업화된 형태로 제공하는 소프트웨어 환경을 말한다. (네이버 지식백과)

굿피플 인터뷰 본문 더보기>

[오피스N_굿피플] 아이펀팩토리 문대경 대표 인터뷰

굿피플 직무의 시작

Intro
마크 저커버그 대표는 컴퓨터공학과 심리학을 전공하여 페이스북을 창업했다. 김봉진 대표는 9년간 디자이너로 활동하여 우아한 형제들을 창업했다. 두 대표의 공통점은 자신이 가진 장점을 살려서 회사를 창업하고 운영했다는 점이다. 이처럼 대표는 한 분야에 커리어를 가진 전문가가 되어야 한다. 얼마 전 만난 문대경 대표 역시 10년 이상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로 활동하여 게임 서버 전문개발사 아이펀팩토리를 창업했다. 그는 사업 초기에 기술 영역의 실무자로도 활동했다. 이제는 그 단계를 넘어 경영에 집중하는, 그의 이야기를 시작한다.  By 굿피플 헌터.

 

IMG_2310

나는 사회생활을 일찍 시작했어. 대학교에서 컴퓨터 공학을 전공했고, 3학년 때부터 넥슨에서 일했거든. 그렇게 7년 가까이 넥슨에서 경력을 쌓았어. 그 시간 동안 넥슨은 여러 변화가 일어났어. 20명이던 구성원이 400여 명으로 늘어났고, 거기서 오는 문화적인 충돌이 생겼지. 기존 멤버는 스스로 하는 것이 익숙했지만, 성장하면서 다른 회사에서 이직한 사람은 분업화를 지향했기 때문이야. 이 과정을 지켜보면서 스스로에게도 변화를 줘야겠다고 생각했고, 미국으로 유학을 갔어.

미국 UC버클리에서 컴퓨터공학의 석사와 박사를 마쳤고, 구글, 마이크로소프트리서치, 시스코 등에서 인턴을 했어. 내게는 글로벌 회사의 문화를 배운 소중한 경험이야. 이를 계기로 스타트업에서 제품 개발에 참여했는데, 끝까지 하지는 못했어. 예전부터 하고 싶은 게임 서버 엔진을 이제는 진행해야겠다고 판단했거든. 그러려면 지원을 받아야 했고, 다행히 넥슨에서 일할 때 알던 분들께서 도와주신다고 하셨어. 그렇게 난 넥슨으로 돌아왔어.

세상일이라는 게 참 쉽지가 않나 봐. 내가 넥슨으로 돌아올 때가 기업 상장 직전의 상황이었어. (웃음) 그러다 보니 지원받기는 쉽지 않았고, 그냥 창업하는 게 낫겠다는 판단에 2013년에 아이펀팩토리를 시작했어.

굿피플 인터뷰 본문 더보기>

[공고] 게임 운영 플랫폼 아이펀 디플로이 무상지원 사업 공고

안녕하세요,  아이펀팩토리 사업팀입니다!

게임서비스 런칭이 얼마 안남았는데, 운영툴을 고민중이세요?

아이펀팩토리와 한국모바일게임협회가 중소개발사를 위한 운영플랫폼(아이펀디플로이)을 무상으로 지원하는 사업을 시작했습니다. 아래 신청서 작성 후 이메일로 지원하시면 신청 끝! 간단하죠?

① 모바일게임협회 회원사 신청하러 가기! (goo.gl/CN8txp)

② 신청서 다운로드 하러 가기 (http://goo.gl/qmskhW)

③ 바로 이곳으로 보내주시면 되요! (kmga@k-mga.or.kr)디플로이 안내문 시안_20170316

 

[이벤트] 아이펀 엔진 캐릭터 이름 공모전 경품 당첨자 발표

안녕하세요! 아이펀팩토리 사업팀입니다.

경품에 당첨되신 분들 모두 축하합니다!!!

당첨되신 분들에게는 페이스북 메시지를 통해 개별 안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아쉽게 당첨되지 못하신 분들 너무 실망하지 마세요! 더 재밌고 즐거운 이벤트로 다시 돌아오겠습니다.

참여해 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 인사 드립니다!

경품 추첨 페이스북 라이브 방송 보러 가기

당첨자 발표 이미지

경품 당첨자 경품지 사진_20170316

[인벤기고컬럼 11] 게임 서버 엔진 사업을 하면서 경험하고 느낀 점



■ “구글 캘린더의 경쟁 상대가 누구라고 생각합니까?”.

나는 구글 본사에 입사를 하기로 되어있었다. 하지만 연봉 협상까지 마친 상태였으나, 결국 마지막 단계에 구글 대신 SDN 이라는 영역을 개척하던 실리콘밸리의 다른 스타트업으로 갔다. 박사 졸업을 하면서 유일하게 입사 지원한 회사가 구글이었다는 점을 생각하면 상당히 과격한 결정이었다.

내가 구글만을 지원했던 이유는 그 회사의 문화와 제반 인프라 때문이었다. 미국에서는 여름에 인턴십을 하는 것이 정말 중요한 과정 중 하나이다. (빌 클린턴과 당시 인턴이었던 모니카 르윈스키의 스캔들 때문에 “인턴” 이라는 표현이 무언가 부정적인 느낌을 준다고 해서 “인턴십을 한다” 라고 돌려 말하는 것이 좋다던 시절이었다) 나는 시스코와 마이크로소프트 리서치와 구글에서 인턴을 했지만, 그중에서 구글에서의 기억이 가장 좋았다. 그때 결혼까지 약속했던 여자친구와 처참한 이별을 했던 기간임에도, 가장 좋았던 기억으로 남은 걸 보면 구글에서의 기억이 얼마나 인상적이었는지 상상할 수 있을 것이다.

구글에서 인턴을 포함한 신입 직원들이 들을 수 있는 많은 강연들이 있었는데, 나는 구글 캘린더 개발자가 했던 강연이 지금까지도 기억에 남는다. 그 발표자는 구글 캘린더의 경쟁 상대가 누구일 것 같냐는 질문을 했다. 많은 사람들이 MS Outlook 같은 타사 제품을 언급했다. 하지만, 그는 “구글 캘린더의 경쟁 상대는 종이 캘린더”라는 말을 했다. 나는 이 말에 상당히 충격을 받았다.

인벤기고컬럼 본문 더보기>

2017 아이펀팩토리 Dev Day가 시작됩니다!

%eb%b8%94%eb%a1%9c%ea%b7%b8_dev-day-%ed%83%80%ec%9d%b4%ed%8b%80%ec%95%84%ec%a0%a0%eb%8b%a4_20170222_

2017 아이펀팩토리Dev Day 가 시작됩니다!
Great Technology for Great Games

 일시 : 2017 3 29 () 13:00 ~ 17:00
 장소 : 판교 엔씨소프트 R&D센터 2층 종합게임시연실
 세미나 참여 신청 하러 가기 : http://onoffmix.com/event/92367
 신청 기간 : 2017 2 22() ~ 2017 03 28() 정오까지
 현장등록은 받지 않으며 꼭 사전 등록이 필요합니다.
 점심식사 기념품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
점심식사 및 기념품은 선착순 제공되며 소진 시, 제공되지 않습니다
.)
 신청 확인을 위해 세미나 당일 명함 지참을 부탁 드립니다.
(
명함이 없으신 분들은 신분증, 학생증으로 확인 가능합니다.)
* 세미나 장소가 협소한 관계로 선착순 입장되오니 양해 부탁 드립니다.
* 주차공간이 별도로 마련되어 있지 않아, 대중교통 이용을 부탁 드립니다.

시간 세션 발표자
12:00 ~ 13:00 (60’) 세미나 등록  
13:00 ~ 13:05 (5’) 웰컴 스피치 문대경 CEO
iFunFactory
13:05 ~ 13:50 (45’) 강연 1. 혼자서 만드는 MMO 서버 박근환 TD
iFunFactory
13:50 ~ 14:30 (40’) 강연 2. Python과 AWS를 이용하여
게임 테스트환경 구축하기
민영기 TD
iFunFactory
14:30 ~ 15:10 (40’) 강연 3. 게임 서버 성능 문제 찾기 김진욱 CTO
iFunFactory
15:10 ~ 15:50 (40’) 강연 4. 쉐이더 단기속성 오지현 에반젤리스트
Unity Technologies Korea
15:50 ~ 16:30 (40’) 강연 5. 게임 서버 구축 방법 비교 :
GBaaS vs. Self-hosted
문대경 CEO
iFunFactory
16:30 ~ 16:40 (10’) 폐회식 / 경품 추첨

 

캐주얼 커넥트(Casual Connect) 유럽 2017 을 다녀오다

%ea%b7%b8%eb%a6%bc24▲ 전 세계 게임 산업 전문가들이 모여 캐주얼 게임 개발 노하우를 공유하는 캐주얼 커넥트 행사장

Casual Connect 는 GDC 와 마찬가지로 전세계적인 게임 컨퍼런스입니다. 이름에서 느껴지듯 모바일 게임을 비롯한 캐주얼한 게임들을 위한 자리이긴 하지만 최근에 게임들이 점점 미드코어 이상급으로 넘어가는 변화가 Casual Connect에서도 느껴진 행사였습니다. 캐주얼 커넥트는 연중 4회, 대륙을 이동해 하면서 행사가 개최되는데, 미국, 유럽, 이스라엘의 텔 아비브, 아시아 순으로 행사가 진행되며 매년 6,500명 이상의 각 게임산업의 전문가들이 참석해 캐주얼게임 개발 노하우 및 정보를 공유하는 자리로 캐주얼 게임의 글로벌 시장 추세를 볼 수 있는 자리였습니다.

캐주얼 커넥트에서는 다양한 주제의 발표를 볼 수 있었는데 게임디자인부터, 소셜게이밍, 펀딩, 차세대 기술과 실무상의 모범 사례에 이르기까지 폭넓은 주제의 발표로 글로벌 게임 산업의 트렌드를 직접 확인 할 수 있었습니다. 게다가 게임업계 다양한 분야의 사람들과의 네트워킹을 통해 세계 게임인들과의 비즈매칭이 열려있는 자리로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볼 수 있었습니다.

.

그럼 행사장안을 같이 살펴 볼까요?

5
▲ 캐주얼 게임의 모든 것을 볼 수 있는 캐주얼 커넥트 전시 공간

캐주얼 커넥트에서는 발표와 전시 둘 다 이루어지지만, 전반적으로 발표 보다는 전시 쪽이 더 활발한 편입니다. 그리고 비즈 매칭을 통한 사업 미팅이 아주 활발한 편인데 이 점이 우리 나라 문화와는 많은 차이가 있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게임산업 외에서 보통 비즈 매칭이라고 하면 정장을 입은 사람들이 딱딱한 분위기에서 만나는 것을 떠올릴 수 있는데 캐주얼 커넥트에서는 게임을 만드는 사람들끼리의 캐주얼한 만남이 대부분으로 자유롭게 네트워킹이 이루어졌습니다. 많은 경우 개발사는 퍼블리셔를 만나서 자기들이 심혈을 기울여 개발한 게임을 어필하는 경우가 많지만, 다른 개발사들과의 네트워크 성격의 모임도 종종 있을 정도로 서로 만나 이야기 하는 것에 상당히 오픈된 분위기로 자유로운 유럽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

6▲ 캐주얼 커넥트의 이름답게 캐주얼한 분위기의 비즈매칭 현장

7
▲ 캐주얼 커넥트에 골드 스폰서로 참여한 한국게임개발자협회(KGDA)

8
▲ GICDC 주관 ‘글로벌 인디게임 제작경진대회’ 대학생부문 대상 수상자들과 함께

이번 행사에는 한국게임개발자협회(KGDA)가 골드 스폰서였었고, 국내 KGDA 주관 GIGDC 글로벌 인디게임제작경진대회에서 입상한 일반부문 대상 ,금상과 대학부문 대상의 수상자 3팀의 작품들이 Casual Connect 에 함께 참여하였습니다. 기발하고 재미있는 인디 게임들을 많이 볼 수 있어 즐거운 자리였습니다. 다음 캐주얼 커넥트는 5/16 부터 3일간 아시아 행사로 싱가포르에서 개최됩니다! 다음 행사에는 좀 더 가까운 곳에서 게임업계의 핫트렌드를 볼 수 있다니 다음 캐주얼 커넥트를 기대하며 이만 글을 마치겠습니다.